부산IVF 학사회 특별강좌
2014년 6월 5일
"특강! 예레미야!" 
첫째날
 
제목: 탄식하는 신앙인 예레미야
 
강사: 김근주 교수
 
 


1. 예레미야의 첫번째 고백_11:18~12:6
“만일 네가 보행자와 함께 달려도 피곤하면 어찌 능히 말과 경주하겠느냐
   네 가 평안한 땅에서는 무사하려니와 요단강 물이 넘칠 때에는 어찌하겠느냐
   네 형제와아버지의 집이라도 너를 속이며 네 뒤에서 크게 외치나니
   그들이네 게 좋은 말을 할지라도 너는 믿지 말지니라”(렘 12:5-6) 

2. 두번째 고백_15:10~21
    
예레미야의 탄식: 재앙이로다(10)
    하나님의 응답(11-14)
      
- 내가 너를 강하게 하리라(11)
      
- 이 백성이 북방의 세력에 의해 심판받으리라(12-14)
    예레미야의 탄식: 주께서는 속이는 시내 같습니다(15-18)
    하나님의 응답: 내가 너를 건지리라(19-21)
 

3. 세번째 고백_17:14~18


4. 네번째 고백_18:18~23
 
“그러하온즉 그들의 자녀를 기근에 내어 주시며 그들을 칼의 세력에 넘기시며
 
   그들의 아내들은 자녀를 잃고 과부가 되며 그 장정은 죽음을 당하며 그 청년은 전장에서 칼을맞게하시며 
 
   주께서 군대로 갑자기 그들에게 이르게 하사 
 
   그들의 집에서 부르짖음이 들리게 하옵소서 
 
   이는 그들이 나를 잡으려고 구덩이를 팠고 
 
   내 발을 빠뜨리려고 올무를 놓았음이니이다 
 
   여호와여 그들이 나를 죽이려하는 계략을 주께서 다 아시오니
 
   그 악을 사하지 마옵시며 그들의 죄를 주의 목전에서 지우지 마시고 
 
   그들을 주 앞에서 넘어지게 하시되 
 
  주께서 노하시는 때에 이같이 그들에게 행하옵소서 하니라”(18:21-23) 

 5. 다섯번째 고백
 
하나님께 대한 찬양과 확신으로 '은혜롭게' 탄식을 마무리하고 있는 13절이 다섯번째 고백의 끝이 아니라,
 
14절이하의 본문이 다섯번에 걸친 '고백' 본문의 마지막 결론이라는 점은 특이한 정도를 넘어 충격적이라고 할 수 있다.
 
"여기에서 예레미야의 절망은 가장 결정적인 수준에까지”(L. Stulman) 이르며. 
 
"예레미야의 고난의 가장 깊은 지점”(G. von Rad)이라고 표현할 수도 있을 것이다.

탄식하는 신앙인
 
예레미야의 기도는 예언자 자신의 처지와 연관된 고백이면서 동시에 고난 중 에 있는 하나님 백성들을 위한 고백이기도 하다. 
 
개인적 기도이지만, 이스라 엘의 예배 가운데 이러한 고백문이 쓰였을 수 있다.
 
시편의 탄식시들과 함께 이러한 고백들은 주로 바벨론 포로 이후 경건한 유대인들의 탄식과 호소를 대 변하고 있다. 
 
고백 본문들에 담긴 예레미야의 고난과 고통, 탄식의 깊이를 볼 때, 이 본문은 한 개인의 실제의 삶일 뿐 아니라,
 
그를 넘어 이스라엘 전체의 고난을 반영하고 있으며,
 
의인의 고난 가득찬 삶 전체를 형상화하고 있다고 볼 수 있다.
 
결국 고백 본문은 단지 한 인간의 심리적 측면에 대한 생생한 묘사뿐 아니라,
 
모든 이스라엘의 고통을 대변하고 있기도 하며, 나아가 이스라엘을 향한 하나님의 고통이 담겨 있기도 하다. 

 


부산IVF 30주년 로고이미지가 나왔습니다.

딱 보고 드는 느낌을 말씀해주세요!!!


세대를 이어온 하나님나라운동 캠퍼스와 세상속에서 계속됩니다.


이미지작업을 해주신 김소현(고신04)학사님 감사합니다.

이어짐과 생동감이 느껴지는 로고입니다.






메인 사진으로는 샌애귀(새내기, 신입생)들을 열렬히 환영하는 선배들의 마음을 잘 표현한 장면을 담았습니다. 신입생들은 선배들의 사랑을 먹고 자라죠? 신입생들 앞에서 부끄러움을 사랑으로 이겨내고 열심히 재롱?을 피우는 모습 속에서 선배들의 진한 사랑을 느낍니다.


사진은 부산대 신입생환영큰모임에서 선배들이 축하쇼를 하는 모습입니다.


주목해서 보셔야 할 광고는...


30주년 광고

1.2.3 운동입니다.

1년에 1번 무언가 기념하는 일이 있을때 캠퍼스와 세상속의 하나님나라 운동을 위해 특별후원으로 함께 해주세요. 귀한 마음 담아 꼬옥 필요한 자리에 쓰여집니다.

2. 1+1. 주변에 이 운동에 의미를 담아 후원하실 분들을 추천해주세요. 후원으로 초대해주세요. 혹시 후원을 잊고 계신 학사님이 있다면 후원을 할 수 있도록 안내해주세요!!!

3. 세가지 약속. 기도와 후원과 삶을 실천해주세요.



부산IVF블로그로 바로 갈 수 있는 QR코드를 만들어 담았는데요.

이미지가 작아 인식이 어렵네요.ㅠ.ㅠ 다음에는 인식 가능하도록 크게 넣을게요~~


그리고 기타 학사회광고를 주목해주시구요.

동아대학사님 같은날에 4분이나 결혼을 하네요^^

동아대학사님들 바쁘시겠습니다~~~^^






이번달에는 각 캠퍼스의 대표들이 신입생 소식을 담아 캠퍼스 소식을 전합니다.

캠퍼스마다 신입생들이 잘 정착하고, 선배들이 사랑과 진리로 섬기고, 후배들이 하나님나라운동에 삶을 드릴 수 있도록 함께 기도해주세요!!!







이번 달에는 정효진학사님의 이야기와

IVF미디어에서 일하고 있는 추철수간사님과 

올해부터 대학가에서 일하고 있는 엄창근간사님의 소식이 실렸네요.


"~이 고독한 애매함이 나를 어디로 이끌어 줄지, 그것을 애타게 묻고 있는 요즘입니다."로 마무리되는 효진학사님의 이야기 속에서 순간순간 고뇌하며 하나님의 뜻을 좇아가는 학사님들의 부르심에 대한 진중함과 열정을 느낄 수 있습니다.


이번달 지방회 살림살이입니다.

잊지않고 후원해주시는 후원자님들로 인해 감사합니다.

후원자님들의 가정과 삶에 하나님의 샬롬이 넘치길 기도합니다.


조금씩 학사님들의 후원이 늘고 있어서 감사합니다.

간사사례 안정화와 캠퍼스운동의 활성화 그리고 학사운동의 활성화를 위해 기도해주시고,

후원자 발굴에 함께 동역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반띵..이 시작되었네요.

이제 간사님들은 열심히 수련회 준비를 하고 있답니다.

반띵수련회. 함께 짐지는 수련회. 공동체를 경험하는 수련회.

함께 만들어주세요!!!





남은 4월도 작은일에 큰 사랑을 담아 살아가는 부산IVF 가족이 되길 기도합니다.





부산지방후원안내

자동이체
·우리/ 1005-001-136782 (사)한국기독학생회
·국민/ 107-01-0572-639 (사)한국기독학생회 부산지방회
·부산/ 034-01-051965-9 한국기독학생회 부산지방회
·농협/ 919-01-208960 한국기독학생회 부산지방회
·우체국/ 600270-01-002001 한국기독학생회 부산지방회
·지로/ 7658866


CMS
■ CMS 제도란?
CMS는 후원자께서 직접 은행에 가시는 불편 없이
CMS출금이체동의서를 직접 작성해서
FAX나 우편으로 보내주시거나
온라인 상에서 작성해주시면,
후원금으로 약정하신 금액이
후원자의 출금계좌에서 단체의 후원계좌로
자동 입금되도록 처리하는 서비스입니다.
공과금이나 신용카드 대금이 자동 결제되는 것과 같은 원리입니다.
중도해지를 원하실 경우
언제든지 후원단체로 연락을 주시면 해지가 가능합니다.





CMS후원신청서

https://docs.google.com/forms/d/1Ass0HM_8MRXR4qmtMK8qHXd3RI-FUPKUhof32FUQEWs/viewform

증액신청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