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연히 페이스북에서 

미시건에서 유학생활을 하는 손연정(부산06)학사님과 대화를 했습니다.

BusanIVF 계정에 영어로 댓글을 달아서 처음에는 미국사람인줄 았았다는^^

대화를 하다보니... 부산대IVF 학사님이라는 사실을 알았죠^^


그곳에서 미국IVF IVCF운동을 하고 있습니다.

https://www.facebook.com/groups/ou.ivcf/

유학생활하는 미시건 IVCF 페이스북 그룹입니다.


유학생활 이야기를 나눠달라고 부탁을 했고,

그 이야기를 여기에 싣습니다. 


개인적으로 아시는 분은 댓글 등으로 인사를 나눠주시구요^^

해외에서 살아가는 학사님에게는 정말 반갑고 힘이나는 인사가 될겁니다. 



졸업은 2011년에 했고 2013년에 미시건으로 왔다고 합니다. 

부산대에서 물리학을 전공하고 미시건에서도 물리학을 공부중에 있다고 합니다. 



아래는 손연정학사님이 보내온 소식입니다.





-------------------------------------------------------------------------------


안녕하세요. 저는 손연정이라고 합니다

학부때 부산에서 아벱활동을 하고 졸업을 해서 

미국에서 대학원생으로 미시건 오클랜드대학에서 국제조(international group)리더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몇주전에 우연히 부산 아벱퍼에서 페이스북 메세지가 와서 여기 활동등을 나눠달라고 해서 

이렇게 재주없는 솜씨로 몇자 이곳 사역등을 간략히 나누고 싶어요.









처음 이곳 아벱퍼를 만나게 된 계기는 캠퍼스 기도모임을 찾기 위해서 였습니다

아이스크림 줄을 서서 있는데 

앞에 학생 둘이 성경공부에 대한 얘기를 듣고 따라가본 단체가 

IVF 인걸 알고 활동을 하게 되었어요.


제가 한국에서도 IVF 활동을 했다고 하니까 

얼마나 다들 

"REALL?!?"  

"IT’S CRAZY!!"

라며 떠들썩하게 즐거워했던지 저도 들떴었어요









아벱프 문화, 활동은 크게 다른게 없어서 어렵지 않게 적응했지만,  

언어와 문화의 벽으로 인해서 적지 않은 고생을 했었습니다

오해도 생기고 마음고생도 했어요. 왠지 외롭기도 했구요

그런 가운데서도 항상 기쁠 수 있었던 것은 

주님안에서 우리가 깊이 이해하려하고 사랑한다는걸 믿었기 때문이었던것 같아요




이걸 알게 된건 얼마전에

MAC(InterVarsity's Ministering Across Cultures)에 가서 

정말 '우리가 하나님 사랑안에서 함께 있기때문이구나!' 라는 생각이 들었기때문에요. IVLI(InterVarsity's Leadership Institute)라고 

한달동안 리더쉽 훈련을 받을 기회가 있었는, 

두 곳에서 문화에 대한 것들과 사소한 일상생활을 가장 많이 이해할 수 있게 되었어요

그리고 무었보다 소중했던 기억은,  

주님의 지상명령, 서로 사랑하라라는것을 실천하기 위해서 

서로의 나약함과 부족함을 드러내고 나누며 

감정이 고도될땐 서로 중보하면서 이론적 사랑이 아닌 실제적 사랑을 실천하고 있었어요.  

참 많은 회개를 하게 되는 시간이었고 주님의 살아계심을 가슴뜨겁게 경험하는 시간이었어요

그리고 개인적 영성 뿐아니라 세계로의 뻗어가심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제가 있는 미시건은 

소위 농담으로 

따뜻한 겨울 시작되는 겨울 

추운겨울 혹한 추운겨울 

지는겨울 아직겨울 

봄여름가을 

이렇게 계절이 있다고 해요

실제로 10월쯤부터 4월까지 겨울이라는 느낌이 들어요

그리고 눈은 보통 무릎이 넘어서 쌓여있어요

하지만 추운 겨울을 잘 보내고 나면 

봄에는 화창하고 여름에는 그야말로 동물들도 모든게 정말 아름다워요.   

그리고 평생 산에 둘러 살다가 평지인 이곳에 있으니까 

하늘이 더 넓고 크게 보여서 

운전을 할때도 언젠가 하늘에 눈이 딱 마주치면 계속 바라보고 있게되요











저희 국제조(International group)에는 

공식적으로 저와 또 다른 리더가 있고 졸업한 남자리더가 항상 자리를 지켜주고 있어요

저희조는 특별히 불신자들이 많고 하나님에 대해 처음들어보고 성경을 처음 읽는 친구들이 많아요.








많은 이들이 예수님을 믿고 살아갈 수 있도록 기도해주세요.   






제일 마지막 사진은 제가 부산 아베프에서 글과 사진을 부탁받았다고 하니 

리더쉽모임마치고 다들 인사하고 싶다고 찍은 사진이예요.  

부산 아벱프 화이팅!





제일 마지막 사진은 감동이네요^^

우리도 Hello를 외치며 사진한장 보내줘야 할 것 같아요^^


미시건에서도 하나님나라운동을 하고 있는 연정학사를 위해 함께 두손모아요.

언어와 문화는 달라도 

같은 부르심 안에 있다는 사실

한 주님을 모시고 한 비전 안에 있다는 사실이 감동적입니다.

연정학사님을 통해 일하시는 하나님을 찬양합니다.

공부와 삶에 은혜 가득하길 기도합니다. 


  • LEE 2015.04.16 02:19

    부산대에서 같이 소그룹모임을 했었는데. 이렇게 사진과 소식을 전해듣고 기도제목을 알게되니 참 반갑네요. 하나님의 사랑에 대한 고백도 참 귀하게 느껴지고 부럽기도 합니다. 학사님을 통해 이루실 하나님의 일과, 학사님을 향한 하나님의 일들이 기대가 되네요!

파릇파릇 새싹이 돋아나고

캠퍼스에는 아직 쌀쌀한 일기에도 얇은 옷의 샌애귀를 만날 수 있습니다.


열심히 신입생 모집을 하고

각 캠퍼스의 IVF공동체에는 신입생이 들어와

리더들과 선배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고 있습니다.


각 학교별 기도제목과 

따끈따끈한 3월의 캠퍼스모임 사진을 올려드립니다.

함께 기도해주세요!!!


캠퍼스에 하나님나라를 세우는 가장 효과적인 방법은 함께 기도하는 것입니다.

우리의 기도가 캠퍼스에 하나님의 일을 이룹니다.



각 캠퍼스별로 함께 동역할 신입생들을 붙여주시도록.

IVFer멤버들이 복음안에서 든든히 세워지며 하나님 앞에 부끄러움이 없는 일군으로 세워지도록.

캠퍼스의 공동체가 하나님나라복음의 공동체로 세워지고 드러나도록.

각 캠퍼스를 담당하는 간사님에게 성령의 충만과 지혜를 주시도록.




부산 대

복음 안에서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하나님의 영광을 함께 맛보고 한 공동체로 세워져가도록.

하나님을 즐거워하고 기뻐함으로 공동체를 넘어 학과 안에서도 그 영향을 미칠 수 있게 되기를.



우와 아래 축하공연은 꼭 한번 같이 보고파요... 동영상 없을까요??? 누군가가 가지고 있을것 같은데...

제보해주시는 분에게 5월 시심을 드립니다^^









부산교대

리더십들이 더견고하게세워질수 있도록

공동체가 운동성을 가질수있도록




학사초청큰모임때 찍은 사진이네요...

누가 학사님인지 누가 학생인지 구분이 안가네요^^







부산외대

새내기들이 공동체를 통해 하나님 나라를 보고 듣고 경험함을 통해 증인으로 살아갈 수 있도록. 

리더들이 하나님 나라를 살아내는 증인으로 기쁘게 헌신할 수 있도록.




부산외대는 송정으로 1박 신입생환영캠프를 다녀왔네요!!

정말 좋았겠드아~~~

근데 눈에서 불이 나와요~~ ㅋㅋ





부산가톨릭대

함꼐 운동할 지체들을 보내주시고 그들이 잘 세워지도록

하나님을 사랑하고 하나님의 말씀에 순종하는 공동체가 되도록


대동대

캠퍼스 홍보활동을 통해  공동체와 접촉하는 이들이 있도록 특별히 동역할수있는 신입생들을 만날수 있도록 기도해주세요



부산가톨릭대와 대동대는 맑은물교회에서 함께 큰모임을 가지고 있네요^^

곳곳에 하트뿅뿅 붙이고 있어서 정말 예뻐보여요~~~